• 즐겨찾기 추가
시군협회보
광주시지회
목포시지회
여수시지회
순천시지회
광양시지회
나주시지회
무안군지회
구례군지회
곡성군지회
고흥군지회
보성군지회
화순군지회
담양군지회
장성군지회
장흥군지회
강진군지회
해남군지회
영암군지회
함평군지회
영광군지회
진도군지회
완도군지회
신안군지회
광주광역시, 제64주년 4.19혁명 기념식 개최

발상지서 첫 개최…4·19혁명 참여학교서 순회 행사
‘내일의 봄으로 피어나리’ 주제…4·19정신 계승 선포

2024년 04월 19일(금) 15:17
광주광역시, 제64주년 4.19혁명 기념식 개최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는 19일 광주고등학교에서 4·19혁명 희생자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기 위해 ‘제64주년 4·19혁명 기념식’을 개최했다.

4·19혁명 당시 경찰 발포가 있었던 3곳(서울, 부산, 광주) 중 하나인 광주에서는 해마다 기념식이 열리고 있다. 특히 4·19혁명에 참여한 학교에서 순회 개최하자는 강기정 시장의 제안으로, 올해 4·19혁명 발상지인 광주고에서 처음으로 진행됐다.

기념식은 고광완 광주시 행정부시장, 이정선 광주시교육감, 하성일 광주지방보훈청장, 4·19민주혁명회 고종채 지부장, 4·19희생자유족회 김정순 지부장, 시의원, 광주고 학생들이 참석한 가운데 4·19혁명으로 희생된 이들의 정신이 부활하기를 바라는 신동엽 시인의 시 ‘산의 언덕에’에서 인용한 ‘내일의 봄으로 피어나리’를 주제로 열렸다.

1960년 당시 시위의 신호로 타종을 했던 것과 같이 22번의 종소리를 시작으로, 광주 스트리트 댄스팀 ‘리바운드’가 어둠을 뚫고 봄이 와 다같이 만세를 부르겠다는 의미를 담은 ‘봄이 온다면’ 공연을 펼쳤다.

이어 4·19혁명의 주역인 고종채 4·19민주혁명회 지부장과 김준서·김채환·장성재·진주환 등 광주고등학교 학생 4명이 무대에 함께 올라 과거로부터 미래로 이어지는 4·19혁명 정신계승 결의문을 낭독해 눈길을 끌었다.

광주시립소년소녀합창단이 무대에 올라 ‘내 나라 내 겨레’를 부르며 피맺힌 투장과 찬란한 문화의 역사를 이어받아 순결한 대한민국을 지켜나가기를 바라는 마음을 표현했다.

또 4·19혁명 정신계승 유공자로 선정된 김상환·박순희·박은영·이고수·최윤채 씨에 대한 표창패 수여식, 광주시립합창단의 ‘내일로’ 합창 등이 진행됐다.이날 기념식에 앞서 광주공원 4·19혁명 기념탑에서는 4·19혁명 희생자를 위한 참배행사가 열렸다.

고광완 행정부시장은 “4·19혁명의 승리가 있었기에 우리가 불의 앞에 당당할 수 있었다”며 “64년 전 민주주의를 지켜낸 민주열사들의 힘이 당당하고 넉넉한 미래로 이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이름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
이메일 jgkoreaja@hanmail.net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의 다른 기사 보기
광주인재평생교육진흥원, 고령자를 위한 노인학 릴레이 특…
광주광역시, ‘통합공항 이전’무안군민 직접 소통한다
광주문학관, 광주시교육청과 ‘문학 인성교육’ 활성화 업…
강기정 광주시장, 산업현장 안전점검 실시
광주광역시, 청렴사회 민관협의회 실무회의 개최
광주광역시, 부산시와 소부장 광역협력 기술세미나 개최
광주광역시, 봄 햇김치 사랑나눔 행사 개최
광주광역시, 멘디니 작품 ‘기원’ 상징성 가치 알린다
광주광역시, 플랫폼 배달노동자 노동환경 개선나서
광주광역시, 자치구와 함께 ‘국가유산 활용사업’ 본격 추…
광주광역시, 광주관광공사와 6월 한달간 ‘숙박세일 페스타…
광주광역시, 세계 고혈압.금연의 날 맞아 건강캠페인 전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