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시군협회보
광주시지회
목포시지회
여수시지회
순천시지회
광양시지회
나주시지회
무안군지회
구례군지회
곡성군지회
고흥군지회
보성군지회
화순군지회
담양군지회
장성군지회
장흥군지회
강진군지회
해남군지회
영암군지회
함평군지회
영광군지회
진도군지회
완도군지회
신안군지회
담양군, 제2회 민간기록물 수집 공모전 대상에 ‘회룡마을 리약서’ 선정
2023년 11월 23일(목) 13:44
담양군, 제2회 민간기록물 수집 공모전 대상에 ‘회룡마을 리약서’ 선정
[대한기자협회 담양군지회 탁상훈 기자] 담양군(군수 이병노)은 8월부터 진행한 민간기록물 수집 공모전 결과 담양읍 남인철 씨가 출품한 ‘회룡마을 리약서’가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23일 밝혔다.

공모전에는 총 179점의 민간기록물이 접수됐으며 지난 21일 심사를 통해 대상 1명, 최우수상 1명, 우수상 5명, 입선 10명을 선정했다. 대상을 받은 ‘회룡마을 리약서’는 1816년에 작성된 마을 규약으로 1800년대 마을공동체가 어떻게 운영되었는지를 엿볼 수 있는 귀중한 자료다.

특히, 2005년까지 마을 사람들의 성명과 호를 기재해 주민들의 이력을 지속 관리하고 있다는 점에서 역사적 가치가 매우 높다는 평가를 받았다. 또한 최우수상에는 대전면의 한흥택 씨가 출품한 일기장이 선정됐다.

이는 기증자의 아버지가 1983년부터 2001년 작고하기 전까지 20여 년 동안 기록한 일기장으로, 집안의 애경사 및 농사 정보 등에 관한 기록이 담겨있어 생활사적 가치가 높은 자료로 주목받았다.

그 외에도 어머니가 손수 만드신 혼수품인 아홉세 무명베와 혼인할 남자의 사주를 적어놓은 혼례사성, 담양호 건설로 수몰되어 사라진 산성리 돌다리를 건너는 소년의 사진 등이 우수상으로 선정됐다.

강경원 심사위원장은 “대상으로 선정된 회룡마을 리약서의 경우, 200년이 넘는 동안 마을 사람들이 한마음으로 지켜냈고, 주민들은 지금도 음력 정월이 되면 당산나무 아래에서 간단하게나마 마을의 안녕을 빌고 있다”며 “담양군도 수집된 기록물을 소중히 지켜 기록에 담긴 미덕을 미래세대에 유산으로 남겨주고 싶다”라고 말했다.

공모전에서 선정된 기록물은 디지털화해 담양의 유산으로 보존할 예정이다.

기자이름 대한기자협회 담양군지회 탁상훈 기자
이메일 jgkoreaja@hanmail.net
대한기자협회 담양군지회 탁상훈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담양군 도시과, 나주시 도시과 직원들과 고향사랑기부제 상…
담양군, 2024년 친환경자동차 보급사업 추진
담양군, ‘2024년 전남 청년 근속장려금 지원사업’ 참여기…
담양군, 3·1절 맞아 독립유공자 유족 찾아 존경과 감사의…
담양군자원봉사센터, 2024년 자원봉사 단체 간담회 실시
담양군, 15기 청소년 참여기구 발대식 개최
담양군, 2024년 농촌유학협의회 개최
담양군, 2023년 고향사랑기부금 모금 1위 달성 기념 이벤트…
담양군, 아랍에미리트 기업과 농산물 수출플랫폼 구축 업무…
담양군, ‘우리동네 복지기동대’ 활동 시작
담양군, 의료계 집단행동 대응 관련기관 비상대책회의 개최…
담양군, 청년월세 한시 특별지원사업 2차 신청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