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시군협회보
광주시지회
목포시지회
여수시지회
순천시지회
광양시지회
나주시지회
무안군지회
구례군지회
곡성군지회
고흥군지회
보성군지회
화순군지회
담양군지회
장성군지회
장흥군지회
강진군지회
해남군지회
영암군지회
함평군지회
영광군지회
진도군지회
완도군지회
신안군지회
영암군, 월출산국립공원과 상생협력 업무협약 체결

습지보호지역 지정 및 람사르 습지 등록 추진

2023년 02월 02일(목) 14:08
영암군, 월출산국립공원과 상생협력 업무협약 체결
[대한기자협회 영암군지회 장재일 기자] 영암군(군수 우승희)과 월출산국립공원(소장 안동순)이 2월 2일 ‘세계습지의 날’을 기념하여 월출산국립공원과 영암천 일대에 대한 습지보호지역 및 람사르 습지지정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세계습지의 날(World Wetlands Day)은 1971년 2월 2일 람사르 협약이 맺어진 것을 기념하여 국제습지협약의 내용과 습지의 가치와 중요성을 인식시키기 위하여 UN이 선정한 기념일이다.

영암 월출산국립공원에는 멸종위기종인 남생이, 수달, 삵, 팔색조 등이 서식하고 있는 다양한 형태의 습지(저수지, 묵논 등)가 존재하고 있으며, 영암천 일대 습지에서는 황새, 노랑부리저어새, 큰고니, 큰기러기, 말똥가리 등 다수의 국제적인 멸종위기조류가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월출산국립공원과 영암천 일대는 천연기념물 제453호인 남생이의 서식지로서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으며, 현재 월출산국립공원 사무소는 남생이 서식지 보호 사업을 진행중에 있다.

영암군은 월출산국립공원과 영암천 일대 등 멸종위기종 서식지가 국내습지보호지역이나 람사르습지 지정 기준을 충족하고 있다며, 월출산국립공원과 협력하여 습지 복원과 람사르습지로의 지정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우승희 군수는 “영암군은 멸종위기종 남생이 서식지인 습지를 복원하고 람사르습지 국제보호지역 지정과 생태관광 활성화 등을 통해 자연과 공존하는 도시를 만들어 가고자 한다. 국립공원과 적극적으로 협력하여 상생협력 모델을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이름 대한기자협회 영암군지회 장재일 기자
이메일 jgkoreaja@hanmail.net
대한기자협회 영암군지회 장재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영암군, 주민주도 마을복지계획 수립 위한 역량강화 워크숍…
영암군, 고액 기부행렬 잇따라 분위기 고조
영암군, 대표음식점 100선 특별 위생교육 진행
영암군, 국내육성 고구마 우수품종 소담미 대형마트 출하식…
영암군, 3월 기관장협의회 개최
영암군, 2030군관리계획 재정비 안 입안 전 주민설명회 성…
영암군, 당정협의회 통해 현안사업 추진
영암군, 관계부처 합동‘ 어린이통학버스 안전점검 실시
영암군 종합사회복지관, 밑반찬 나눔 통한 장애인 자원봉사…
영암도기박물관, 장작가마 불멍 소원성취 장작태우기등 체…
영암군, 군민과 소통‧공감하는 이동군수실 큰 호응
영암군, 2023년 농산물 저온저장고 설치 업체 설명회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