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12.12(목) 20:56
시군협회보
광주시지회
목포시지회
여수시지회
순천시지회
광양시지회
나주시지회
무안군지회
구례군지회
곡성군지회
고흥군지회
보성군지회
화순군지회
담양군지회
장성군지회
장흥군지회
강진군지회
해남군지회
영암군지회
함평군지회
영광군지회
진도군지회
완도군지회
신안군지회
여수시, 국지도 22호선 및 해안가 ‘경관지구 지정’

돌산.소라.화양.화정 8개소 290만㎡ 건물 높이 및 공장 등 입지 제한

2019년 12월 02일(월) 21:50
여수시 국가지원지방도(국지도) 22호선 주변과 해안가 일부가 경관지구로 지정된다.

이번 조치로 여수시에 있는 수변축 대부분이 경관지구로 지정?관리될 전망이다. 여수시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전라남도 도시계획위원회는 여수시가 입안한 돌산읍, 소라면, 화양면, 화정면, 국지도 및 해안가 290만㎡에 대한 경관지구 지정을 원안대로 의결했다.

이번에 지정된 경관지구는, 국지도 22호선 덕양교차로~화양면 안포, 화정면 백야대교~백야등대 삼거리, 화양면 용주~호두, 화양면 대서이~구미, 돌산읍 무슬목~평사, 돌산읍 월전포~안굴전, 돌산읍 계동 해안가, 돌산읍 방죽포~소율 해안가다.

앞으로 이들 지역은 건축물 높이가 3층, 12m이하로 한정되고, 자연순환시설, 공장, 묘지 관련시설 등의 입지가 제한된다. 여수시는 12월 중 도시관리계획(용도지구) 결정과 지형도면 고시를 진행해 경관지구 지정을 발효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시민 재산권 보호와 생활불편 해소를 위해 국지도 22호선과 해안 수변축 일원 559만㎡의 개발행위허가 제한을 1년 이상 앞당겨 해제할 계획이다.

특히, 여수시 관계자는 “국가지원지방도 22호선 개통에 따른 난개발을 방지하고 아름다운 해안경관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경관지구 지정을 추진하게 됐다면서, 시민의 양해와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지난 2017년 여수밤바다 주변과 도시지역 내 해안 수변축 일원을 특화?시가지경관지구와 고도지구로 지정한바 있다.

기자이름 대한기자협회 여수시지회 이문석 기자
이메일 jgkoreaja@hanmail.net
대한기자협회 여수시지회 이문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여수시, 친환경농산물 인증농가 소득보전금 지원
여수시, 2020년 4.816억 확보 지역발전 동력 마련
여수시,“COP28은 남해안 남중권에서”유치위원회 출범
여수시, 서울평화문화대상 자치행정 부문 대상
여수시, 서울 롯데백화점서 농수특산품 판촉행사 진행
여수시, 국지도 22호선 및 해안가 ‘경관지구 지정’
여수시, 대한민국 블로그 어워드 ‘우수상’수상
여수시,‘여수산단 공공폐수처리시설 증설사업 예타 면제’…
여수시, 2020년 주민숙원사업 자체설계팀 운영
여수시, 지방자치 정책대상 ‘최우수상’ 수상
여수시, 행안부 자전거도로정비 시범사업 선정
여수시, (주)코인즈와 ‘공장 증설 70억 투자협약’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