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9.15(일) 13:53
시군협회보
광주시지회
목포시지회
여수시지회
순천시지회
광양시지회
나주시지회
무안군지회
구례군지회
곡성군지회
고흥군지회
보성군지회
화순군지회
담양군지회
장성군지회
장흥군지회
강진군지회
해남군지회
영암군지회
함평군지회
영광군지회
진도군지회
완도군지회
신안군지회
광주광역시 남구, KTX역.터미널 주변서 ‘남구관광 홍보광고’ 추진

근대역사문화마을 양림동 비롯해 대촌동.관광명소 소개
10월부터 서울 등지서 홍보, 관광객 유치해 경제활성화

2019년 09월 10일(화) 09:59
광주광역시 남구(구청장 김병내)는 지역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근대 역사문화마을인 양림동과 대촌동 일대 문화관광 자원을 활용한 테마투어 홍보에 나선다.

지역의 특색 있는 문화를 반영한 테마투어 프로그램을 운영을 통해 굴뚝없는 관광산업의 효과를 극대화하겠다는 게 남구의 의중이다.

10일 남구에 따르면 최근 국내‧외 관광객들 사이에서 핫플레이스로 떠오른 양림동 근대역사문화마을과 고싸움 놀이를 비롯해 의병운동 등 우리의 전통문화와 정신이 살아 숨쉬는 대촌동 일대를 일대를 소개하는 ‘남구 테마투어 프로그램 구축 사업’을 추진 중에 있다.

이 사업은 서울 지역 대형 전광판 한곳을 활용해 양림동과 대촌동 일대 테마투어 프로그램 및 관광명소를 소개하는 홍보 영상을 상영하고, 광주와 전남지역 KTX 역사 및 터미널 주변 광고판에도 남구 관광을 홍보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남구 테마투어 홍보 영상 및 광고는 이르면 오는 10월부터 만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이 광고는 내년 1분기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남구는 근대역사문화마을인 양림동에서 건축과 선교, 예술 분야 등 3개 분야로 나눠 전문 해설사의 설명을 들으며 근대역사문화마을을 여행하는 테마투어 프로그램을 각각 운영하고 있으며, 조만간 대촌동 일대 테마투어 프로그램도 기획해 본격적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한편, 남구 관계자는 “지역의 역사문화 자원을 활용한 차별한 된 테마투어 프로그램 운영과 관광명소를 홍보해 관광객을 유치하고, 이를 통해 남구의 관광산업 및 지역상권 활성화를 도모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기자이름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 정승현 기자
이메일 jgkoreaja@hanmail.net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 정승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광주광역시 광산구, 하반기 ‘시민 체납 정리반’ 운영
광주광역시 서구, 여성안심 숙박업소 확대 운영
광주광역시 동구, 군부대와 태풍피해복구 작업 총력 추진
광주광역시 동구, 내년도 신규·역점시책 보고회 개최
광주광역시, ‘2019 광주생활안내서’ 제작
광주광역시, '더 좋은 더 내일 자활지원' 계획 발표
광주광역시 이용섭 시장, 대인시장 찾아 서민경제 점검
광주광역시 남구, 제6회 남구민 북 페스티벌 개최
코레일 광주본부, 추석명절을 맞아 사랑나눔 활동
코레일 광주본부, 광주 양동시장 상인회와 전통시장 활성화…
광주은행, 지역 어린이들과 따뜻한 추석명절 나눔행사 개최…
광주광역시, 옛 전남도청복원추진단 현판식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