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09.15(일) 13:53
시군협회보
광주시지회
목포시지회
여수시지회
순천시지회
광양시지회
나주시지회
무안군지회
구례군지회
곡성군지회
고흥군지회
보성군지회
화순군지회
담양군지회
장성군지회
장흥군지회
강진군지회
해남군지회
영암군지회
함평군지회
영광군지회
진도군지회
완도군지회
신안군지회
영암군, 2019 유기농&토하축제 학산면에서 개최

유기농벼논 생태탐방, 전래놀이, 떡메치기 등 프로그램 다채로워

2019년 09월 06일(금) 12:13
십 수 년 전부터 친환경 유기농업을 통해 생태계가 복원되어, 사라졌던 토하가 돌아온 학산초등학교 인근의 유기농 벼논과 하천 일원에서 9월 21일‘청정 학산천으로 새비잡으로 가세!”라는 주제로 「2019유기농&토하축제 in영암」을 개최한다.

이번 축제는 친환경 유기농 벼농사를 짓는 마을주민들로 구성된 유기농&토하축제 추진위원회(위원장 최영만)에서 주관한 민간주도형 축제로 올해로 네 번째를 맞는다. 2015년 가을, 친환경 농사를 짓는 농민들이 학산천에서 토하잡기를 했던 것이 계기가 되어 시작된 축제는 2017년부터 영암군의 후원을 받아 도시 소비자들을 초청하여 친환경 유기단지를 비롯한 지역의 아름다운 자연환경과 건강한 농산물을 알리는 마을축제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이번 축제에서는 유기농 벼논과 학산천에서 토하 등 각종 서식물을 잡는 생태탐방과 자연환경 사진전 등 친환경 농업을 통해 살아나고 있는 생태계를 직접 확인하고 그 의미에 대해 되새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학산천에서 잡은 토하로 만든 젓갈과 지역에서 생산된 친환경 농산물들을 홍보․판매하는 장터를 운영하고 농경문화를 느낄 수 있는 전래놀이, 타작마당, 떡메치기 등 다양한 전통체험을 진행한다. 뿐만 아니라 마을주민의 화합과 친목을 도모하기 위해 노래자랑 한마당을 운영하는 등 한층 더 프로그램이 풍성해진다.

한편, 최영만 위원장은 “친환경 유기 농법을 통해 고품질의 유기농 쌀 생산뿐만 아니라 벼논과 하천에 투구새우와 토하가 돌아올 수 있는 생태계를 보존하는 환경보전의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이번 축제는 지역 농민들이 고생하여 생산한 건강한 농산물과 아름다운 자연환경이 보존된 영암을 소개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기자이름 대한기자협회 영암군지회 장재일 기자
이메일 jgkoreaja@hanmail.net
대한기자협회 영암군지회 장재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영암군, ‘특별교부세 38억 확보’현안사업 추진 탄력
영암군, 2019년 어린이집 부모교육 실시
영암군, 2019 유기농&토하축제 학산면에서 개최
영암군, 제13호 태풍대비 농작물 관리 당부
영암군 청소년상담복지센터, 또래상담자연 연합캠프 개최
영암군 엄길마을, 전남 마을이야기 박람회 우수상 수상
영암군, 서울농장 시범운영 귀농귀촌 농촌체험 행사 추진
영암군 행복한가정상담소, 찾아가는 폭력예방 교육 성료
영암군, 2019추석장사 씨름대회 개최
영암군, 지역사회보장계획 우수기관 선정
영암군, 2019 전남 청소년 방과후 아카데미의 날 행사 개최…
영암군, 조선최초 의병장 양달사 유적 향토문화유산 지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