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12.11(수) 16:18
시군협회보
광주시지회
목포시지회
여수시지회
순천시지회
광양시지회
나주시지회
무안군지회
구례군지회
곡성군지회
고흥군지회
보성군지회
화순군지회
담양군지회
장성군지회
장흥군지회
강진군지회
해남군지회
영암군지회
함평군지회
영광군지회
진도군지회
완도군지회
신안군지회
광주 남구 대촌지역단체 총집결 ‘NO일본 NO아베’ 규탄대회 개최

“일본 정부의 보복적인 경제 도발 행위 강력 규탄”

2019년 08월 13일(화) 21:13
광주광역시 남구 대촌지역단체들이 일본 정부의 일방적이고 보복적인 경제 도발 행위를 강력히 규탄하고 나섰다.
광주 남구 대촌지역단체 총집결 ‘NO일본 NO아베’ 규탄대회 개최
광주 남구 대촌지역단체 총집결 ‘NO일본 NO아베’ 규탄대회 개최

광주광역시 남구 대촌지역단체들이 최근 국제질서에 반하는 일본 정부의 일방적이고 보복적인 경제 도발 행위를 강력히 규탄하고 나섰다.

대촌지역단체들은 13일 오후 6시 30분 포충사 주차장 앞에서 일본정부의 경제보복에 대해 규탄대회를 갖고 일본 정부는 양국의 이익에 반하는 수출 규제 조치 등 경제 도발 행위를 즉각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대촌지역단체는 규탄대회를 통해 “임진왜란 때 의병들의 거병! 조선말기 녹두장군의 우금치 저항!! 여인네들의 비녀와 가락지를 모은 국채보상운동!!! 이 모든 근간을 이룬 봉기는 ‘외세의 억압과 탄압’으로부터 우리민족을 지키려는 자발적인 애국심 이었다“며 “세계적인 국제화시대에 일본의 아베정권이 다시금 우리의 경제를 흔들고 있다. 이는 국제규범을 무너뜨리는 만행”이라고 성토했다.

대촌중 총동문회 관계자는 “이제 우리 대촌중학교 총 동문들도 분연히 일어나, 시대가 요구하는 민족운동에 힘을 실어야 된다.”며 “모든 동문들은 손에 손잡고 함께, 이번 사태가 해결될 까지 일본방문을 중단하고 전 시민과 함께 강력한 일본 제품 불매운동을 전개하여 우리들의 저력을 보여주자”고 말했다.

한편, 이번 NO일본 NO아베 규탄대회는 남구대촌동지역위원회, 대촌청년회, 대촌중 총동문회 등 대촌동 24개 자생단체와 남구의회의원들이 참여했다.
기자이름 대한기자협회 어머니기자단 전애진 기자
이메일 jgkoreaja@hanmail.net
대한기자협회 어머니기자단 전애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광주은행, 다문화가정에 친정나들이 선물
광주광역시 남구, 행정안전부 ‘지방재정 우수사례’장관상…
광주시 북구, 특성화고 학생 진로 탐색 기회 제공 ‘잡담(…
광주시 광산구, 쾌적하고 아름다운 통학로 조성
광주시, 시민 체납정리반 운영
광주시, 민주인권기념파크 국가사업 추진 확정
광주광역시, 사례관리동행단 성과보고회 개최
광주광역시, 2020년도 국비 2조 5,379억원 국회 확정
광주시, 연말 시민불편해소 민생현장 점검 시리즈 <2>
광주광역시 북구,‘여성행복응원센터’ 성과보고회 개최
광주광역시 남구, 식중독 예방 집단 급식소 특별점검 실시
광주광역시 동구, 조대 장미의거리 고객지원센터 준공식 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