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9.12.12(목) 09:44
시군협회보
광주시지회
목포시지회
여수시지회
순천시지회
광양시지회
나주시지회
무안군지회
구례군지회
곡성군지회
고흥군지회
보성군지회
화순군지회
담양군지회
장성군지회
장흥군지회
강진군지회
해남군지회
영암군지회
함평군지회
영광군지회
진도군지회
완도군지회
신안군지회
목포시, 목포근대역사관 관람객 증가 2배 이상 늘어

올 해 상반기, 지난 해 상반기 대비 130% 증가한 105,481명 방문

2019년 08월 12일(월) 13:11
목포시 근대역사관 관람객 수가 크게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목포시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관람객 수는 105,481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59,945명(130%)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이러한 관람객 증가추세라면 올해 연말까지 관람객 수는 20만 명에 육박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해 처음으로 10만 명(103,904명)을 넘으면서 2014년 개관 이래 최대 관람객을 기록한 목포근대역사관은 매년 2만 명 이상의 증가세를 보이고 있었으나 올해는 10만 명 이상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

목포시는 관람객 증가 원인으로 근대역사관이 위치한 목포 원도심일대가 지난해 8월 전국 최초 면단위문화재로 등록(등록문화재 제718호) 된 이후 언론을 통해 관련 보도가 이어지면서 전국적인 관심이 높아진 것으로 보고 있다. 또, 지난 해 원도심에서 성공리에 개최한 ‘문화재 야행(夜行)’ 및 ‘생생문화재(옥단이와 함께 하는 목포근대역사여행)’ 등 근대문화유산 활용 연계 프로그램들이 좋은 반응을 얻으며 많은 관람객을 유인한 것도 주요 원인으로 꼽고 있다.

게다가 올해 상반기에는 3․1 운동 100주년 기념 문화재 활용 프로그램, tvN의 ‘호텔 델루나’ 드라마 촬영지 활용을 통한 미디어마케팅,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추진했던 테마여행 10선 대국민 이벤트 등을 통해 목포근대역사관이 더 많은 관심을 모은 것으로 보인다.

한편, 목포시는 앞으로 근대역사관 경관조명 정비, 전시물 확충 등으로 관광객에게 더 많은 볼거리를 제공하는 한편, 근대역사문화공간의 문화적 가치를 높이는 활성화 사업을 차질없이 추진하고, 도시재생 사업과도 연계성을 높여 목포를 명실상부 대한민국 최고의 근대역사문화도시로 조성해 나갈 계획이다.


기자이름 대한기자협회 목포시지회 장성대 기자
이메일 jgkoreaja@hanmail.net
대한기자협회 목포시지회 장성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목포시, 2020년 국비 7,550억원 확보.
목포시, 2019년 전라남도 투자유치 종합평가 “최우수상”…
목포시 경동성당, 문화재청 등록문화재 등록
목포시, 국토교통부 소규모 재생사업 2곳 선정
목포시, 사랑운동 2019 결산 및 2020 추진계획 보고회 개최…
목포시, 화물자동차 공영차고지 민자로 추진한다
목포시, 모동장 “내 마음대로 해요”황당한 답변
목포시, 2019년 음식물쓰레기 감량 우수아파트 6개소 선정
목포시, 2019 대한민국에서 가장 여행하기 좋은 도시에 선…
목포시, 2019년도 참! 좋은 사랑의 밥차 끝마쳐
목포시 꿀벌신협, 목포시에 위치알림 안심목걸이 기탁
목포시,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수행기관 3개소 선정